사단법인 한국청소년영상예술진흥원(이사장 김경우)꿈을 이루다라는 슬로건 아래 개최하는 20회 대한민국청소년영화제 영상작품을 공모하며 오는 818()까지 접수한다.

 top_banner_01.jpg


공모 부문은 극영화, 다큐멘터리, 애니메이션, 코미디, 뮤직비디오, 실험영화 등 다양한 장르의 영상작품으로, 작품 내용과 시간은 자유이며, 2019년과 2020년에 청소년이 직접 기획하고 제작한 작품이면 된다.

 

응모 자격은 초등부(13세 미만), 중등부(14~16), 고등부(17~19)대학부(20~24세 미만)4개 부문이며 해외 청소년도 출품 할 수 있다. 수상자는 국회의장상,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, 교육부장관상, 영화진흥위원회위원장상,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 이사장상 등 상장과 상금, 트로피가 수여된다.

 

출품 희망자는 대한민국청소년영화제 홈페이지 (http://www.dima.or.kr) 내 자료실에서 참가신청서를 다운받아 작성하고, 작품 파일과 함께 영화제 이메일 (dima2001@naver.com)로 보내면 된다.

 

예선을 거쳐 선정된 본선 진출 작품은 9월 중순 발표되고 10월중 개최하는 20회 대한민국청소년영화제 상영관에서 상영되며, 영상미디어 전문가와 청소년 그리고 일반인 심사위원 심사를 통해 수상작품이 결정된다. 일반심사위원 및 자원봉사위원으로 참가를 희망하는 시민들은 영화제 홈페이지에서 소정의 서류를 작성하여 제출하면 된다.

 

20회 대한민국청소년영화제 집행위원회(집행위원장 성낙원)는 슬로건을 Dreams come true “꿈을 이루다로 확정하고 발표했다. 슬로건은 청소년들의 무한한 가능성을 널리 펼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이끌어 나갈 것이다. 꿈과 희망이 가득한 청소년들은 무한한 가능성을 가지고 있다. 그 가능성을 믿고 꿈을 향해 날갯짓을 펼친다면 어떠한 고난과 역경이 다가와도 그것을 발판 삶아 더 위로 날아갈 것이다. 우리의 첫걸음은 꿈이 되고, 꿈은 곧 현실이 된다.”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.

 

성낙원 집행위원장은 가장 공정하게 심사하여 청소년들에게 인정받으며 20년째 추진하고 있는 청소년영화제는 대한민국의 미래 영화인을 발굴하고 육성하여 한류를 계승 발전시켜 한국문화예술이 전 세계에 자리 잡는 그날까지 역할을 다 할 것이다.”라며 굳은 의지를 밝혔다. 그리고 아카데미 영화제에서 4관왕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도 중학교 때 부터 영화감독의 꿈을 꾸면서 자기만의 영화를 만들기 위해 오랜 기간을 준비하고 제작해서 세계 영화인들이 우러러 보는 감독으로 설 수 있었다.”2, 3의 봉준호 감독을 반드시 발굴하고 육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.”고 하면서 창의력을 갖춘 청소년들이 함께 해주길 청했다





[스포츠21 안창옥 fa13135210@naver.com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