중부지방에 머물고있는 비구름대 중부지방과 충정권을 오르내리면서 연일 비가 내리는 가운데 예당호에 많은 물이 모여 예당호의 수문을 개방하는 모습이 목격 되었다.


DJI_0009.jpg

[촬영/ 스포츠21 김홍직기자]



[무단전제,무단복사 금지 스포츠21 김홍직 기자 wulrara@naver.com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