KFA-한국프로축구연맹] 

[스포츠21=인천, 안창옥 기자] 인천은 11일 오후7시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‘하나원큐 K 리그1 2020’ 상주상무와의 11라운드에서 정규시간이 끝나고 허비된 시간 종료 순간에 지언학에 골로 1-1 무승부를 만들어 냈다.


상주는 후반 시작 2분 코너킥 상황에서 오세훈의 헤더 골로 인천의 골 문을 열며 경기를 앞서기 시작했다, 후반 5분 인천에 이제호, 후반 17분 송시우가 2번에 경고를 받으며 경고 누적으로 김종혁 주심으로 퇴장을 당하며 뒤지고 있는 상황에서 수 적 열세로 어려운 경기를 펼치게 되었다

_55I0876.jpg


인천은 경기가 끝나면 9연패 수렁으로 빠지는 순간 극적인 지언학의 동점 골이 터져고 주심이 휫슬이 울리며 8연패 사슬을 끝어냈다, 승점 1점을 추가하며 시즌 성적 3무 8패 승점3점으로 12위로 최 하위를 달리고 있다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/ 기사제보 및 문의 fa13135210@naver.com